제약 · 바이오 뉴스

​머크, ESMO 2020서 항암제 장기 데이터 발표

  • 입력일 : 2020-09-16 12:51:48
아벨루맙·테포티닙·빈트라푸스프알파·세툭시맙 등 … “혁신적인 치료제 발견할 것”
독일 머크의 PD-L1 억제제 ‘바벤시오주’
 머크(Merck)는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2020년 유럽종양학회(European Society for Medical Oncology, ESMO)에서 30개 이상의 논문 초록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논문 초록은 머크의 항암제 임상 프로그램을 주제로 담도암, 폐암, 요로상피성 방광암 등 각종 암의 치료 방법을 아우를 예정이다.   

루치아노 로체티(Luciano Rossetti) 머크 바이오파마 사업부 R&D 글로벌 대표는 “머크는 항암제 부분에서 변혁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는 혁신적인 치료제를 발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바벤시오주’(Bavencio 성분명 아벨루맙, avelumab)

JAVELIN Bladder 100 연구의 주요 결과에 따르면 진행성 요로상피성 방광암 1차 치료제로 최적지지요법군 대비 바벤시오의 전체 생존기간(OS)이 높게 나타났다. 이 연구와 관련해 세 가지 논문 초록이 ESMO에서 발표될 예정이다.

비뇨기(GU) 부문 구두 발표를 통해 2020년 9월 19일 CEST 기준 오후 5시 28분-오후 5시 40분/EDT 기준 오전 11시 28분-11시 40분에 예정된 전립선 외 부문에서 임상 결과와 탐색적 생체지표(exploratory biomarker)의 연관 관계를 조명한다. 다른 두 개의 논문 초록은 사전 정의된 하위 그룹뿐 아니라 환자 관점의 결과(PRO)에서 추가적인 정보를 제공한다.

이밖에 JAVELIN 100 Head and Neck 임상 3상 연구의 주요 결과가 발표된다. 해당 연구는 머크의 두경부 편평세포암(SCCHN) 치료제 개발 의지를 보여주는 한편, 면역치료의 역할에 대한 이해를 증진시킨다. 

‘텝멧코’(Tepmetko, 성분명 테포티닙 tepotinib)

VISION 임상 2상 연구 내용을 발표한다. MET 엑손 14 결손 변이가 있는 비소세포폐암(NSCLC) 환자를 대상으로 고도로 선택적인 MET 키나아제 억제제 테포티닙(Tepotinib)을 1일 1회 경구 투여한 대규모 연구를 바탕으로 세 건의 포스터 발표한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치료 이력이 없는 환자와 치료 이력이 있는 환자, 액상생검 혹은 조직 생검으로 뇌전이가 확인된 환자군 등 임상적으로 유의한 하위 그룹(subgroup) 전반에서 지속성 있는 임상 반응이 일관되게 나타났다.

INSIGHT 2 임상연구는 MET 증폭으로 인해 1차 치료제인 오시머티닙(Osimertinib)에 내성이 생긴 EGFR 돌연변이 비소세포폐암(NSCLC) 환자를 대상으로 오시머티닙(Osimertinib)과 테포티닙(Tepotinib)의 병용요법을 평가한다. 이 연구는 현재 진행 중으로 환자를 모집하고 있다.

빈트라푸스프 알파(Bintrafusp alfa)

INTR@PID 임상시험 프로그램 데이터에 따르면 TGF-β 경로와 PD-L1 경로를 모두 표적으로 하는 임상시험용 혁신 융합단백질인 빈트라푸스프 알파(bintrafusp alfa)는 비소세포폐암(NSCLC), 담도암(BTC) 등 여러 암종에 걸쳐 유망한 지속적 효과가 나타났으며 임상 I상 확장 코호트에서 통제 가능한 안전성 프로필을 보였다.  

ESMO에서는 INTR@PID 임상 프로그램의 유효성과 안전성을 평가하는 두 가지 장기추적 연구가 발표될 예정이다.

또 미국 국립암연구소(NCI)가 거세저항성 전립선암(CRPC)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삼중병용요법(BN-brachyury[BVax]+ 빈트라푸스프 알파(bintrafusp alfa) + N-803) 임상 연구인 QuEST(Quick Efficacy Seeking Trial)의 초기 분석 결과가 공개된다.

‘얼비툭스주’(성분명 세툭시맙, cetuximab)

머크의 선도적 바이오 의약품 얼비툭스는 다수의 연구자 주도 임상시험에서 바벤시오와의 병행요법 등으로 전이성 대장암 치료에서 안정적 기여와 두경부 편평세포암(SCCHN) 치료의 중추적인 역할을 거듭 입증했다.
 
얼비툭스의 병용요법제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한 데이터로 치료 이력이 있는 RAS 정상 전이성 대장암 환자를 대상으로 한 재도전 전략으로 아벨루맙-세툭시맙 병용요법을 조사한 임상 2상 CAVE 전이성 대장암 연구가 발표된다. 
 
해당 연구는 9월 19일 CEST 기준 오후 2시 49분-오후 3시 01분, EDT 기준 오전 8시 49분-오전 9:01에 PP 소화기(GI) 부문– 대장 세션에서 발표된다.
  • 김신혜 기자 vitamin@mdfact.com
  •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의견 달기